Responsive image

펜타프레스 한국어판 2022년 05월 24일 화요일      

pentapress
중소기업 돕는 라이브 커머스   사진 목록으로
pentapress
[ 펜타프레스 - 2021/12/07 ] 배우 송재희가 2021 트레이드위크 일환으로 열린 라이브 커머스 행사에서 제품을 홍보하고 있다. 서울 세빛섬 FIC 컨벤션홀에서 2021 트레이드위크 (2021 TRADE WEEK) 행사가 열렸다. 2021 트레이드위크는 서울산업진흥원 주최로 12월 7일부터 12월 10일까지, 온라인 오프라인 병행으로 진행된다. 코로나19 어려움에 빠진 서울 소재 수출 유망 중소기업의 해외 마케팅 지원 및 수출 상담을 지원하기 위해 온라인 수출상담회, 무역 컨퍼런스, 라이브커머스, 신제품 론칭쇼등의 프로그램을 갖췄다. 300개사 20개국 이상 해외 바이어 500여명과 온라인 수출 상담이 이루어지고, 중화권 타오바오 동남아시아 WebTVAsia 국내 네이버 쇼핑 라이브를 통한 라이브 커머스가 진행된다. 기조연설에서는 행동과학자 존 리비, 서울대 김용대 교수, 전 주한 미국상공회의소 소장 제프리 존스가 코로나 이후의 커뮤니티, 빅데이터로 살펴본 서울시민, 서울 브랜딩 트레이드 전략에 대해 발표한다. 7일 열린 개막식에는 김현우 서울산업진흥원 대표이사, 후안 카를로스 카이사 로세로(Juan Carlos Caiza Rosero) 콜롬비아대사관 대사, 로완 페츠(Rowan Petz) 주한 호주상공회의소 대표이사를 포함 페루, 베트남, 영국 등 17개국 외교 사절이 참석해 상호 협력을 위한 자리를 가졌다. 김현우 서울산업진흥원 대표이사는 개회사를 통해 “올해 처음으로 개최되는 ‘2021 TRADE WEEK’는 시대 흐름에 맞춰 다양한 프로그램을 온라인으로 개최하여 한국 중소기업들의 글로벌 경쟁력을 높이는 계기가 되고자 한다. 앞으로 남은 3일 동안 진행되는 각각의 프로그램에 많은 관심 가져 주시고 더불어 서울산업진흥원과 서울시 산하 중소기업에 대한 여러분들의 끊임없는 관심과 성원을 부탁드린다.”고 밝혔다. 사진기자: 조계웅/펜타프레스

기사 입력: 2021-12-09

< Copyright © Penta Pres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