Responsive image

펜타프레스 한국어판 2019년 07월 24일 수요일      

pentapress

[포토] 2018 호주 오픈테니스 준결승전 (17)   고민하는 정현

pentapress
[ 멜버른, 호주(현지) - 2018/01/26 ] 고민하는 정현. 멜버른파크에서 열린 2018 호주 오픈테니스 남자 싱글 준결승전에서 스위스의 로저 페더러가 정현에 승리를 거뒀다. 발바닥 부상 악화로 인한 2세트 기권승( 6-1 5-2 ). 22세 정현은 2위 로저 페더러를 맞아 고전했지만 한국 최초로 그랜드슬램 4강에 진출하며 테니스 역사를 새로 썼다. 랭킹 4위 알렉산더 즈베레프, 전 세계랭킹 1위 노박 조코비치 등을 연파하며 테니스계를 놀라게 했다. 이번대회 선전으로 세계랭킹은 58위에서 30위권으로 수직상승, 획득상금은 7억여원에 달한다. 정현을 꺾은 페더러는 28일 오후 크로아티아의 마린 칠리치와 결승전을 치른다. MELBOURNE, AUSTRALIA. JAN. 26, 2018 : Hyeon Chung of South Korea reacts during Australian Open Tennis Mens Singles Semi Final in Melbourne, Australia on January 26, 2018. Roger Federer defeated Hyeon Chung 6-1 5-2. Photographer: Wayne Ludbey / PENTA PRESS

기사 관련일: 2018-01-26
입력 : 2018-04-25 10:45:52

< Copyright © Penta Pres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홈으로        맨 위로        이 페이지를 닫기      


Recent Updates Football MLB Golf Entertainment Business Featu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