Responsive image

펜타프레스 한국어판 2019년 10월 17일 목요일      

 
살해협박 받은 발렌시아 회장


발렌시아 CF의 아닐 머시 회장이 살해 협박을 받았다. 경기 도중 팬들의 아닐, 쓰레기, 물러나라 라는 구호에 과도한 제스처로 반응한 발렌시아 아닐 머니 회장은 팬들의 거센 비난에 직면했다. 아닐 머시 회장과 구단은 경기 후 몇 시간동안 살해 위협을 비롯한 심각한 협박에 직면했고, 경찰에 신고해 법적 대응에 나설 것이라 밝혔다.



  홈으로        맨 위로        이 페이지를 닫기      


Recent Updates Football MLB Golf Entertainment Business Feature